강원특별자치도,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추석 동행 캠페인 실시

사회
강원특별자치도,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추석 동행 캠페인 실시
- ’23.9.20.~9.27.(8일간)/ 시군, 강원도수의사회 등 참여
- 동물유기·학대방지, 소유자 안전조치, 반려동물 공공예절 등 홍보
- 추석 연휴기간 이용가능 동물병원 및 동물위탁관리업소 누리집 안내
  • 입력 : 2023. 09.17(일) 09:11
  • 채송화 기자
홍보포스터
[대한여성일보 = 채송화 기자] 강원특별자치도는 추석 명절 기간 중 동물유기·학대방지, 소유자 안전조치, 반려동물 공공예절 홍보를 위한 ‘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동행 캠페인’을 9월 20일부터 9월 27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.

이번 캠페인은 18개 시군, 강원도수의사회 등과 협력하여, 역, 터미널, 전통시장, 대형마트 등 반려인들이 자주 왕래하는 장소에 현수막 게시, 포스터 부착 등을 통해 진행하며, 외출 시 목줄, 가슴줄(2미터 이하) 및 인식표 착용, 배변봉투 챙기기 등에 대해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.

또한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응급진료가 가능하거나 반려동물을 보호할 수 있는 동물병원과 동물위탁관리업소를 도, 시군, 강원도수의사회 누리집에 게시하여 도민이 불편함이 없도록 안내할 예정이다.

안재완 동물방역과장은 “추석 연휴 기간 동안 동행캠페인을 통해 반려동물 소유자등의 의무사항과 반려인-비반려인이 어울리는 생활 속 반려동물 공공예절을 준수하여 줄 것”을 당부하며, 앞으로도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강원특별자치도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밝혔다.
채송화 기자 woman8114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