완도군, 고금 상정~청용 구간 시설 개량 국가계획 반영 쾌거

전남
완도군, 고금 상정~청용 구간 시설 개량 국가계획 반영 쾌거
완도~고흥 해안관광도로 국도 승격 이어 대형 SOC사업 국가계획 반영
  • 입력 : 2021. 09.28(화) 13:43
  • 이명희 기자
▲완도 고금면 상정-청용구간 구지도 건설계획 사업위치도(완도군)
[대한여성일보 = 이명희 기자] 완도군(군수 신우철)은 9월 28일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제5차 국도·국지도 건설 계획에 고금면 상정~청용 구간의 시설 개량 사업이 반영되는 쾌거를 이루었다고 밝혔다.

이에 고금면 상정~청용 구간에 412억 원을 투입하여 7.2km의 2차로 시설 개량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.

본 구간은 2001년 국도로 승격 후 완도와 강진 마량을 연결하는 국도 77호선의 연륙교(신지대교, 장보고대교, 고금대교)가 모두 준공되어 교통량이 급증하였을 뿐만 아니라 노폭 협소, 선형 불량 및 굴곡이 심해 교통사고 위험이 상존했다.

이에 군에서는 본 사업을 추진을 위해 전라남도와 협업하여 중앙부처와 정치권 등을 수차례 방문, 건의한 결과 제5차 국도·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에 반영되었다.

신우철 완도군수는 “고금 상정~청용 구간의 국가 계획 반영으로 지역민과 관광객에게 교통편의 제공과 접근성이 높아짐에 따라 정주 여건 개선, 관광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”면서 “그동안 많은 도움을 주신 중앙부처, 정치권, 전라남도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리며, 본 사업이 차질 없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이명희 기자 woman8114@naver.com