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버스타면 30%까지 할인"…제주도 '광역알뜰교통카드' 시행

제주
"버스타면 30%까지 할인"…제주도 '광역알뜰교통카드' 시행
  • 입력 : 2021. 02.01(월) 14:02
  • 유은상 기자
광역알뜰교통카드 홍보물.
[대한여성일보 = 유은상 기자]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대중교통 이용에 따른 제주도민의 교통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‘광역알뜰교통카드 사업’을 1일부터 본격 시행한다.

이 사업은 대중교통을 정기적으로 이용하는 도민에게 교통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한 사업으로, 광역알뜰교통카드로 버스 이용시 친환경 이동거리(보행·자전거)에 비례하여 마일리지를 지원한다. 교통비의 최대 30%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.

제주에 주소를 둔 만 19세 이상 도민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, 광역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(https://www.alcard.kr/)에서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.

이 카드를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에 '광역알뜰교통카드 마일리지'앱을 설치하고 카드 등록 후 사용하면 된다. 대중교통 이용시 집에서 출발할 때 앱에서 '출발'버튼을 클릭하고 목적지에 도착시 '도착'버튼을 클릭하면 앱에서 버스 이용에 따른 이동거리를 산정하여 마일리지를 적립한다.

교통비의 약 20% 가량의 마일리지를 지급하고, 카드사에서 이용실적에 따른 추가 할인 10%를 지원받아 도민에게 교통비의 최대 30% 절감 혜택을 지원한다.
유은상 기자 eunsang7788@naver.com